본문 바로가기

Essay/하루

중진공 청년창업사관학교 3기 입교식

입교한지도 2개월이 지났다.


열심히 개발을 하고는 있지만, 하면 할수록 생각해야 할 것들과 준비해야 할 것들.. 그 밑에 시장에서 잘 팔릴까하는 불확실감이 점점 든다..


그래서, 가능하면 내 안으로 고민하고, 생각하는 일은 하지 않고, 내 자신 밖으로 생각을 펴낼려고 노력하는 중이다..


안으로 고민할수록 불안감고 스트레스는 높아지고, 답은 없더라..


2개월을 보내고서 뒤를 돌아보면, 별거 한거는 없는것 같은데.. 시간은 참 빨리간다..


앞으로 남은 몇개월의 시간.. 더 빨리 달려야 겠다.





'Essay >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탄도항 일몰 출사  (0) 2013.09.18
SL4A.. 포기  (0) 2013.07.10
중진공 청년창업사관학교 3기 입교식  (0) 2013.05.31
안산 호수공원.  (0) 2013.05.30
흔한 남매 사이 동영상  (0) 2013.05.23
갤2 4.1.2 젤리빈으로 업그레이드  (0) 2013.05.2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