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Essay/하루

통신사 할부 끝. 24개월간의 갤2 할부 종료. 기쁘다.


기기 할부금 종료.


갤2를 산지 2년..


그 사이에 갤4가 나왔지.. 


3G를 처음 쓸때만해도 빨랐다고 느꼈는데, 이젠 답답하다.


인터넷 속도를 제외하고는 아직 쓸만하니, 한 2년만 더 쓰련다.


이제는 통신비 절감을 위해 요금제도 다시 살펴봐야 겠다...


한달에 통신요금이 7~8만원.. 쓰는거에 비해 버리는 것이 더 많다.


300분 무료통화는 반도 못쓰고, 문자는 1/10도 못쓴다. 카톡때문에..


인터넷은 느려서 잘 안쓴다. 화장실에서 일볼때 잠깐 웹서핑하는 것 빼놓고는...


그러면서도 통신사에 매월 비싼 통신료를 가져다 받치는 것이 못내 아깝다.



'Essay > 하루' 카테고리의 다른 글

흔한 남매 사이 동영상  (0) 2013.05.23
갤2 4.1.2 젤리빈으로 업그레이드  (0) 2013.05.23
통신사 할부 끝. 24개월간의 갤2 할부 종료. 기쁘다.  (0) 2013.05.18
오늘의 운수  (0) 2013.04.26
1평의 기적을 꿈꾸다.  (0) 2013.04.26
봄이 왔다.  (2) 2013.04.26

태그